본문 바로가기

오늘은 _META_TITLE_ 휴관일입니다.

추천도서

  • 독서공감
  • 사서추천도서
  • 추천도서

아이의 습관을 바꾸는 칭찬 효과 (0세부터 10세까지 연령별 육아 솔루션)
아이의 습관을 바꾸는 칭찬 효과 (0세부터 10세까지 연령별 육아 솔루션)
  • 저자 : 허영림
  • 출 판 사 : 북멘토
  • 출판년도 : 2020년
  • 청구기호 : 598.12허64ㅊ
  • 자료실 : 종합자료실
  • ISBN : 9788963193731

책내용

“우리 아이 이대로 괜찮을까요?”
엄마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질문에 속 시원한 해법이 쏟아진다!
“아이의 습관을 바꾸는 최고의 솔루션은 칭찬입니다!”

“아직 숫자를 몰라요!”에서 “왜 혼자 놀까요?”로!
왜 엄마들의 질문이 바뀌고 있을까?
부모교육, 교사교육, 유아교육, 자녀교육 등을 주제로 활발한 강연 활동을 펼치고 있는 저자 허영림 교수는 부모들을 만나 보면 과거나 최근이나 상담 내용은 크게 다르지 않다고 말한다. 다만 과거에는 “아이가 아직 숫자를 몰라요”, “이름만 간신히 쓸 줄 알아요.”처럼 학습적인 질문이 단골이었다면 요즘은 “아이가 혼자 놀아요.”, “친구들이랑 잘 어울리지 못해요.”, “친구를 때려요.”, “화가 나면 소리를 질러요.”, “친구에게 장난감을 뺏겨도 말을 못해요.” 같은 정서 사회성과 관련된 질문으로 방향이 바뀌었다고 강조한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 갓 태어난 아이는 울음소리로 소통한다. 양육자는 아기의 울음소리를 듣고 배가 고픈지, 불편한 점이 있는지 용케 분별한다. 18개월쯤 되면 아이는 한 단어로 의사소통을 한다. 이때도 양육자는 아이가 하는 말의 의미를 알아듣고 세상과 소통하게 도와준다. 만 3세까지 양육자와 소통이 잘되었다면 아이는 안정 애착으로 정서 사회성이 높다. 엄마와 아이의 긴밀한 상호 작용은 안정적인 애착 관계를 형성하는 바탕이 된다. 그런데 맞벌이 부부가 늘어나 일찌감치 아이를 어린이집에 보내게 되면서 애착 형성의 결정적 시기를 알게 모르게 놓치고 있다. 그 결과 과거에 비해 정서 사회성과 관련된 상담들이 점차 늘어나고 있다고 지적한다.
『아이의 습관을 바꾸는 칭찬 효과』에는 저자가 그동안 상담 현장에서 받았던 수많은 질문들을 아이들의 발달 특성에 맞게 연령별로 나누어 구체적인 솔루션을 담았다. 100가지가 넘는 질문에 해결책을 찾아가다 보니 최고의 솔루션이 나타났다. 바로 ‘칭찬’이다. 부모가 자신의 양육 태도를 점검해 아이를 칭찬으로 양육하는 변화를 꾀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러면 아이는 서서히 조금씩 달라지면서 나쁜 습관을 고쳐나가게 된다. 각각의 질문에 제시한 솔루션들이 모두 정답은 아닐지 모르지만 그 범주 안에서 융통성 있게 대처해 나간다면 아이와 직면한 문제들을 차츰차츰 해결할 수 있을 것이다.
도서관이용안내 자료검색·이용 참여마당 독서공감 책으로 행복한 청주 도서관소개 작은도서관 나의도서관